언제 먹어도 맛있는 치느님! 여러분은 어떤 치킨을...
잠금화면에서 포인트 쌓자! 패널락 앱 출시 - 안드로이드 전용
히든 피거스
글쓴이: skql
추천: 0  조회수: 40  날짜: 2021.05.16 17:42

포스터를 보고 보고싶다 생각은 했는데

기회를 놓쳤던 영화이다

 

시버도어 멜피 감독

터러지 P 헨슨 , 주타비아 스펜서, 저넬 모네이 주연

 

실화를 기본으로 한 3 흑인 여성의 일대기로 인종차별이 극심했던

1960년대에 특출한 흑인 여성들이 스스로의 힘으로 쌓아 올린

업적들이 놀랍다

 

특히 그녀들이 없었으면 글렌 대령이 무사 귀환할 수 있었을까?

IBM보다 정확한 착륙지점 계산과 IBM을 설치하고도 쓸 줄 모르던 그 때

그녀들은 해냈다

 

백인 여성들에게도 문이 닫힌 남성 우월의 단체 나사

우주 항공국에 임시 전산 직원으로 뽑혀 지하 사무실에서 근무하다

마침내 그들의 실력을 인정 받는다

유색 인종 화장실과 유색 인종 커피 포트가 그들의 인권을 보여 준다

 

버스에서도 좌석이 구별되어 뒷 좌석에만 앉아야 하고

식당에도 좌석이 따로 있거나 금지되어 있다

 

암튼 인종 차별과 남녀 차별이 극심했던 시절에 그들은 당당하게

자신의 능력으로 나사의 직원이 된다

너무 멋진 인간 승리의 영화이다

 

요즘처럼 싸구려 페미니즘이 아닌 실력으로 인정받는 그들이 너무 멋지다 

무시하던 백인 남성들이 그녀들을 동료로 인정하고 커피도 타다 준다

Share |
TAG:
 
댓글: 0
댓글이 없습니다.
닉네임이 없으면 작성자 아이디가 표시됩니다. 닉네임 설정